기사 본문 영역

상세페이지

탈화산 추가 분화 하나?…직접 둘러본 현지상황은?
입력 2020.01.18 (21:24) 수정 2020.01.18 (22:38) 뉴스 9
자동재생
동영상영역 시작
탈화산 추가 분화 하나?…직접 둘러본 현지상황은?
동영상영역 끝
[앵커]

네, 그럼 필리핀 현지에서 취재 중인 박영민 기자 연결해 자세한 상황 알아보겠습니다.

박영민 기자, 추가 폭발 여부가 초미의 관심사죠.

현장 분위기가 가장 궁금한데, 폭발이 또 있을 수 있나요?

[리포트]

네, 일단 겉으로 보기엔 화산은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습니다.

여전히 증기와 화산재를 뿜어내고는 있지만 폭발 당시보다 눈에 띄게 줄었습니다.

제가 오늘(18일) 하루 종일 여기 탈 화산 주변을 돌아다녔는데, 여진도 느낄 수 없었습니다.

하지만 여전히 화산에서 날아오는 유황 냄새를 맡을 수 있었는데요.

필리핀 화산연구소는 안심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닌 것으로 판단하고 있습니다.

화산 분화구 주변에서 균열이 계속되고 있고 떨림 현상이 관측되고 있기 때문인데요.

그래서 첫날 내려진 4단계 경보가 여전히 유지되고 있습니다.

조만간 폭발이 다시 일어날 수 있다는 뜻입니다.

화산 인근 지역에 진입이 전면 금지된 것도 이 때문입니다.

다만, 비교적 안전한 시간대로 분류된 새벽 6시부터 10시까지 마을 주민에 한해 화산 인근 진입을 허용하고 있습니다.

내일(19일)은 주민들과 함께 동행해 볼 예정입니다.

지금까지 필리핀 타가이타이에서 KBS 뉴스 박영민입니다.
  • 탈화산 추가 분화 하나?…직접 둘러본 현지상황은?
    • 입력 2020.01.18 (21:24)
    • 수정 2020.01.18 (22:38)
    뉴스 9
탈화산 추가 분화 하나?…직접 둘러본 현지상황은?
[앵커]

네, 그럼 필리핀 현지에서 취재 중인 박영민 기자 연결해 자세한 상황 알아보겠습니다.

박영민 기자, 추가 폭발 여부가 초미의 관심사죠.

현장 분위기가 가장 궁금한데, 폭발이 또 있을 수 있나요?

[리포트]

네, 일단 겉으로 보기엔 화산은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습니다.

여전히 증기와 화산재를 뿜어내고는 있지만 폭발 당시보다 눈에 띄게 줄었습니다.

제가 오늘(18일) 하루 종일 여기 탈 화산 주변을 돌아다녔는데, 여진도 느낄 수 없었습니다.

하지만 여전히 화산에서 날아오는 유황 냄새를 맡을 수 있었는데요.

필리핀 화산연구소는 안심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닌 것으로 판단하고 있습니다.

화산 분화구 주변에서 균열이 계속되고 있고 떨림 현상이 관측되고 있기 때문인데요.

그래서 첫날 내려진 4단계 경보가 여전히 유지되고 있습니다.

조만간 폭발이 다시 일어날 수 있다는 뜻입니다.

화산 인근 지역에 진입이 전면 금지된 것도 이 때문입니다.

다만, 비교적 안전한 시간대로 분류된 새벽 6시부터 10시까지 마을 주민에 한해 화산 인근 진입을 허용하고 있습니다.

내일(19일)은 주민들과 함께 동행해 볼 예정입니다.

지금까지 필리핀 타가이타이에서 KBS 뉴스 박영민입니다.
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.

kbs가 손수 골랐습니다. 네이버에서도 보세요.
뉴스 9 전체보기
기자 정보

   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
   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.